기쁨과 희망”은 사목헌장의 제목입니다.
제2차 바티칸공의회 문헌의 핵심이며 꽃인 사목헌장은 인류와 세상에 대한 교회의 사명을 천명하고 있으며, 인간의 존엄성, 공동체의 원리, 정치, 경제, 사회, 문화 등 모든 것을 새롭게 고찰하고 있습니다. 이에 우리는 이 세상에서 모든 사람들과 함께 기쁨과 희망을 확인하고 우리 자신과 세상 그리고 교회를 하느님 안에서 “새로운 눈”으로 바라보고자 합니다.

[사목헌장 1항]
기쁨과 희망, 슬픔과 고뇌 오늘날 특히 가난한 사람들과 고통당하는 모든 이들의 그것은 바로 그리스도 제자들의 기쁨과 희망, 슬픔과 고뇌입니다. 그 어떤 것도 인간들과 무관한 것은 있을 수 없기에 모든 것이 그리스도 제자들의 마음을 울리고 있습니다.

사실 그리스도교 공동체는 사람들로 구성되어 그리스도 안에 함께 모여 하느님 나라를 향한 여정에서 성령으로 인도되고 모든 이들에게 전해야 할 구원의 소식을 받았습니다. 따라서 이 공동체는 전 인류와 그 역사에 참으로 깊이 결합되어 있음을 체험하고 있습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