** Gaudium et Spes Pastoral Institute *
 
                 
 
 
 

 


 

 

 






사회적 이슈와 일상의 물음 속에서 시대의 징표를 읽어내려는 우리들의 생각을 모아봅니다.


   
251  ‘행복한 눈물’-‘삼성家’의 밝히기 힘든 진실? ...... (오민환 / 바오로)    기쁨과희망 2008/03/04 419 4202
250  파리스의 사과 - 라틴어 미사전례 ...... (오민환 / 바오로)    기쁨과희망 2007/10/02 437 3598
249  타박 타박 타박네야    김정이(정혜 엘리사벳 2004/12/30 512 3581
248  문둥이와 개똥쇠의 지역감정    한재희(비오) 2005/10/31 377 3515
247  안중근 의사의 신앙관과 민족관    노길명(요한 세례자) 2006/05/09 407 3462
246  “무죄라고? 무슨 소리, 넌 유죄야!” ...... <배은주 / 짓다>    기쁨과희망 2009/04/03 399 3448
245  야스꾸니가 무엇이길래?    정원교(도미노) 2005/12/12 438 3447
244  불을 밝히며 희망도 밝히고-대림환에 대해    오민환(바오로) 2006/11/28 416 3442
243  교황과 북한    함세웅 신부 2005/07/18 506 3396
242  남전북송(南電北送)의 날을 기다리며……    한윤수(로사) 2005/08/25 454 3286
241  인디고, 담배 이야기    한상봉(이시도로) 2006/01/24 399 3133
240  나라 나이도 환갑, 철날 때도 됐으련만 ...... <정원교 / 도미노>    기쁨과희망 2009/07/02 374 3088
239  청계천 이야기    김원(안드레아) 2006/03/21 468 3073
238  내 조국 대한민국은?? ...... (김홍락 수사)    기쁨과희망 2008/01/02 467 3059
237  다시 6월에    정진국(바오로) 2007/06/01 489 3055
236  ‘하나님 나라’에 사는 사람들 ...... (오민환 / 바오로)    기쁨과희망 2008/06/27 427 3052
235  치킨게임 같은 세상 ...... <이연숙 / 레지나>    기쁨과희망 2010/03/05 425 3030
234  죽어야만 산다는 것을 ...... (김영애 / 데레사)    기쁨과희망 2007/11/28 482 3012
233  누구를 위한 FTA인가?    김재만(시몬) 2007/02/26 519 3012
232  반정(反正)- 바른 곳으로 되돌아가기 ...... (배은주 / 짓다)    기쁨과희망 2008/08/04 399 3005
231  남은 자들의 몫이다 ...... (김재만 / 시몬)    기쁨과희망 2008/05/27 477 2997
230  무기농 딸기 팝니다(?)    김혜영(베로나카) 2006/09/29 399 2972
229  저희와 함께 묵으십시오.주님!(루카 24,29) ...... (오숙경 / 유스티나)    기쁨과희망 2008/04/30 451 2945
228  북핵(北核)을 보는 나의 시각    김정환(피델리스) 2007/02/05 424 2941
227  인혁당 재건위 판결 후에...    김대현(프란치스코) 2007/03/27 429 2932

     다음페이지    1 [2][3][4][5][6][7][8][9][10]..[11]   [다음 10개]
  

Copyright 1999-2023 Zeroboard / skin by 8tunes